HOME 사이트맵

  • 자전거 리서치
  • 지자체 연구자료 정책 리서치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2.06.21 조회수 2,188
  유비쿼터스로 외출 준비… 자전거 타고 어디든 씽씽

 #1. 지난해 말 세종시 첫마을 1단계 아파트에 입주한 공무원 A씨는 세종시가 세계 명품도시로 건설된다는 설렘에 이사를 결정했다. 국무총리실에 근무한 A씨는 일부 동료들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세종시행을 택했다. 동료들로부터 '지금 세종시에 가봤자 황량하기 짝이 없는데다 문화·교육시설이 턱없이 부족해 만족할 만한 생활을 할 수 없을 것'이란 얘기를 수 없이 들었다.

그렇지만 A씨는 동료들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세종시행을 선택, 만족할 만한 생활을 하고 있다. 현재는 세종시에서 서울로 출퇴근하지만 오는 9월 국무총리실이 내려오면 고단한 출퇴근의 어려움도 날려 버리게 된다. 이런 생각만 하면 지금도 잘 내려왔다는 생각이다.

첫마을 1단계 아파트에는 전체 2242 세대 중 이전 공무원 세대가 20% 정도에 달하며, 이달부터 입주가 시작되는 2단계(4278 세대)에는 43%가 이전 공무원들이다. 첫마을에 둥지를 튼 이전 공무원 중 130여 명이 서울 세종로 정부청사나 과천 정부청사로 출퇴근하고 있다. 이들은 모두 올해 안으로 이전할 정부부처에 근무하는 공무원들이다.

A씨는 총리실이 내려오면 자전거로 출퇴근 할 계획이다. 살고 있는 곳과는 불과 자동차로 10여 분 밖에 안 된다. 자전거로 출·퇴근하더라도 기껏 20분이면 가능하다. A씨가 자전거 출퇴근을 결정하게 된 데에는 세종시가 자전거 도로를 이용한 대중교통이 잘 갖춰져 있기 때문이다. 중심행정타운을 비롯해 호수공원, 복합커뮤니티센터 등과의 접근 도로도 잘 발달돼 있어 굳이 자동차를 이용할 필요가 없다. 물론 건강도 챙기면서 말이다.

세종시는 인간과 환경을 중시하는 대중교통중심의 교통체계에 부합하는 자전거 교통체계를 구축, 대중교통수단으로 접근이 쉽도록 연계 보행공간과 자전거 편의시설이 갖춰진다. 세종시 자전거도로는 총 연장 354km에 달한다. 자전거 보관소도 373개소에 이른다.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은 자전거도로는 대중교통중심축을 따라서 환상형으로 계획하고 도시 주요기능이 연결되도록 네트워크할 계획이다.


(중 략)...

 

출처 : 대전일보

 

원문보기
http://www.daejonilbo.com/news/newsitem.asp?pk_no=1010598

첨부 없음
목록 인쇄
첨부 송파구체육문화회관, 차량·자전거 무상점검 서비스 실시
첨부 녹색마을 꿈꾸는 자전거 병원